태그 : 야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넥센 야구

1. 올해 드문드문 경기들 봤다. 한 1/3 정도? 그렇기 때문에 실제로 본 것보다는 시즌 끝나갈 즈음 스탯으로 할 이야기 몇 가지.2. 사람들이 한현희 불펜 돌리라는 소리 꾸준히 하던데 솔직히 미친 소리. 실제로 경기를 보나 스탯을 보나 한현희를 불펜으로 돌리자는 건 자원 낭비이자 팀 더 갈아먹는 소리다. 최원태가 스포트라이트 받아서 그렇지 한현희 꾸...

최근 넥센 야구

1. 오늘 역전패는 확실히 충격적이긴 합니다만 현재 필승조가 실질 붕괴한 상황이며 불펜에 솔리드하게 1이닝을 막아줄 투수가 마땅치 않다는 점을 감안하면 뭐 놀라운 일은 아니었습니다. 오늘 경기만 가지고 이야기 하자는 게 아니라 전체적으로.2. 뭐 일만 나면 장정석 자르라고 징징대는 놈들이 맨날 있는데 잘라봤자 아무 차이도 없습니다. 오히려 장정석 감독은...

프로스포츠 잡담

1.  줜나 오랜만에 쓰네요. 이래저래 좀 일도 있고 사정도 있고 진짜 자살하고 싶은 일도 있었고 여러가지 있었습니다만 그건 다음에 쓰기로 하고 일단 손풀기부터.2. 야구.넥센이 예상대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예상을 벗어난 건 최원태가 기대 이상 잘해주고 있다는 거랑 벤헤켄 노쇠화가 너무 일찍 시작되었다는 점이네요. 최원태 투심 각성은 그냥 로또...

야구 첫경기

1. 넥센의 올해 예상되는 모습이 다 드러난 경기.즉, 투수력은 괜찮으나 불안한 수비와 답이 없는 개빠따.2. 우선 수비. 대체 무슨 개깡인지 고뇌뇌를 중견수로 보냈는지 묻고 싶구요. 임병욱 부상인건 아는데 그냥 박정음이나 처넣던가. 마지막에 속죄표 날릴 기회가 돌아왔으나 스윙 돌리는 거 보니까 마지막 공 완전히 늦은게 변화구 노리고 있었던가 본데 뭐 ...

넥센의 내년도 밑그림

1. FA시장은 아직 안 끝났지만 넥센과는 연이 없으므로 걍 지금 적당히 적어두게. 아 물론 헤켄 형이랑 대니돈 재계약 문제가 있습니다만 헤켄 형은 엔간하면 별 잡음 없이 남을테고 대니돈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후자의 경우 조건 안 맞으면 나가려고 할 수도 있습니다만 솔직히 없으면 없는대로 별 상관 없어서.2. 새 용병 오설리반. 110만달러란, 넥...

2016 KBO & NBA 잡담

1. 역대급으로 노관심인 코시였다. 재미 이전에 진짜 흥미가 1도 안 가더라. 물론 야큐 따위 개돼지들의 하등한 스포오츠로 만들어주고 매일매일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역대급 정치 병크가 펑펑 터져나와서 거기로 관심이 쏠린 탓도 있긴 한데...그걸 감안해도 말이지.2. 돡 우승은 별로 축하 안 함. 엔씨면 뭐 예의 정도는 차려줬을지도. 3. 어쨌거...

넥센 히어로즈의 대담한 무브...에 대한 희망

1. 작년에 올해 야구에 대해서는 딱히 입 털지 않겠다고 했고 여태까지 그 약속을 지켜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다시 내년 야구에 대해서 말해볼 시기가 온 것 같습니다.뻥입니다.그냥 심심해서 한 번 써보는 겁니다. 2. 올해 넥센 야구는 솔직히 더 이상 이룰 게 없습니다. 3위는 거의 확정이나 마찬가지입니다. 위로 5.5경기인가 그렇고 밑으로 7....

16.4.6 한화전 감상

1. 임병욱.오늘 자신이 가진 툴을 확실히 보여줬다고 생각된다. 어설프게 유재신 같은 한계가 명확한 백업이랑 플래툰 돌리거나 하지 말고 적어도 체력 떨어지기 전까지는 중견수에 박아넣고 계속 써야 한다고 생각한다. 아직 여러모로 불안한 부분도 있지만 툴 플레이어라는 점에서는 역대급. 개인적으로 바라는 최대치는 한국의 마이크 트라웃인데, 그러기 위해서는 한...

서동욱 무상 트레이드

무상 트레이드라...-_- 보통 그건 퍼주기라고 하지 트레이드라고는 안 할텐데,...서동욱은 이제 팀에서 잉여자원임. 몇 년 전에는 아직 포텐이 남은 만능 재주꾼이었다면 이젠 포텐도 딱히 없는 이도저도 아닌 노망주니까.보내는 건 아무 문제 없는데(2군에서 끌어올린 내야수만 몇이냐 대체) 아무리 그래도 무상이라니...그냥 페이롤 절감 말고는 아무 의미도 ...

올해가 기대가 안 되는 징조들

1. 전 그래도 14년의 영광을 생각하여 그래 15년이 주화입마였을 뿐이야 아직 경험이 많은 감독이 아니니 정신만 차리면 16년 리빌딩을 잘 할 수 있지 않을까...하고 생각한 적이 있긴 합니다. 아예 가능성이 없다고 생각하진 않았어요. 14년은 정말로 훌륭한 해였으니까요. 그 해의 염감은 포스트 시즌의 약간의 아쉬움을 제하고는 정말로 훌륭한 감독이었습...
1 2 3 4 5 6 7 8 9 10 다음